PD수첩 공은 법원으로

뉴스야 뭐하니? 2009.06.20 19:32 Posted by 이재환
한겨레 신문

검찰이 <문화방송> ‘피디수첩’ 제작진 5명을 명예훼손과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기소한 것과 관련해, 수의사와 의사 등 광우병 전문가들과 법학교수, 언론인 등 각계 전문가들이 19일 검찰의 기소 내용을 조목조목 반박하고 나섰다. 박상표 ‘국민건강을 위한 수의사연대’ 정책국장, 우석균 보건의료단체연합 정책실장, 박경신 고려대 교수(법학) 등은 이날 서울 통인동 참여연대 느티나무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지난해 피디수첩의 방송 내용은 과학적으로 충분히 가능한 문제제기였다”며 “오히려 검찰이 정치적인 목적으로 방송 내용을 왜곡 해석해 제작진에게 혐의를 씌우고 있다”고 주장했다. 원문 바로가기

어쨌거나 이제 공은 법원으로 넘어간 것으로 보인다.

물론 우리 나라 법원은 국민적 신뢰를 크게 얻지 못하고 있는 형편이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법원의 현명한 판단을 기대해 봐야 하는 것 또한 현실이다.

모쪼록 PD수첩 문제가 원만하게 해결되길 바랄 뿐이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