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피씨방 청소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6.25 청소년들 밤늦게 피씨방 이용후 근처서 뒷풀이?

여름이 되면서 어쩔수 없이 창문을 열어 놓고 자게 된다. 


건물 2층이 피씨방인지라 새벽 1-2시에도 청소년들이 소란 스럽게 떠드는 경우가 있다. 현행법상 밤 10시부터 다음날 아침 9시까지는 청소년들이 보호자 없이 피씨방 출입을 할 수 없다. 하지만 경찰이 피씨방을 수시로 돌며 순찰하지 않는 이상 이런 법이 잘 지켜질리가 없다. 


게다가 청소년들이 늦은 밤 피씨방에서 나온다고 해서 순순히 집으로 돌아 가는 것도 아니다. 피씨방 문앞이나 건물 근처에 삼삼오오 모여 뒷풀이로 수다를 한 두시간씩 떨고 나서야 해산을 하는 특징도 보인다. 간혹 불량학생들은 담배까지 피우며 수다를 떤다.  


피씨방에서 불과 몇 십발짝만 더 나가면 넓디 넓은 근린공원도 있는데, 굳이 민폐를 끼치면서까지 주택가에서 떠드는 것을 나로서는 도저히 이해할 수가 없다. 혹시 공원에서 떠들면 다른 불량학생들이나 질 나쁜 어른들에게 두들 맞을까봐 그러는 걸까? 아니면 단지 거기까지 나가기가 귀찮아서 일까. 


만약 전자라면 야밤에 불법을 감행하면서까지 피씨방 출입을 해선안된다. 안전한 집에서 쉬는 편이 더 좋을테니까. 그리고 후자의 이유라면 한번쯤 자신들의 부모님이 주무시는 창가 바로 앞에 친구들을 데리고가서 담배 피우고 술마시며 떠들어 볼 것을 권하고 싶다. 부모님들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 그리고 어떤 잔소리를 하실지 경험해 보길 바래서다. 


어쨌든 이들은 종종 피씨방 주변 주민들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의 해산명령을 받고 나서야 해산을 하는 경우도 있다. (솔직히 어제는 내가 신고한 것었다.)


이런 경험들을 통해서 난 늦은밤 피씨방에 청소년 출입을 금지한 새로운 이유를 알게 됐다. 청소년들이 밤늦게 게임하는 것이 청소년들의 건강을 해칠 뿐만아니라 피씨방 주변 건물에 사는 사람들의 건강과 삶의 질도 하락 시킬 수 있다는 것을 깨달았기 때문이다. 덕분에 늦은밤 청소년들의 피씨방 출입 제한을 적극 찬성하게 됐다. 


어쨌든 경찰은 주민이 굳이 신고를 하기 전에 미리 미리 피씨방 주변에 대한 순찰을 강화 하고 청소년들을 출입시키는 피씨방에 대해서는 가차없이 처벌해 주길 바란다. 공권력은 건전한 시위를 막는데 허비하는 것이 아니라 바로 이런데 써야 하는 것이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