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면 부족, 피곤

소소한 일상에서 2012.03.20 15:17 Posted by 이재환
매일 6-7시간씩 규칙적으로 잘 자다가 어제 하루 두시간 반 정도 밖에 못잤다고 피곤이 몰려온다.

밤을 꼬박 새운 것도 아닌데도 오후가 되니 몸이 무겁고 졸립다. 그나마 따사로운 햇살을 쬐며 비타민 D를 합성했더니 조금 덜 피곤한 것 같다. 우리 몸은 햇빛만 쪼여도 비타민D를 생산 할수 있다고 한다.



'소소한 일상에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문을 쓰기가 싫어진다  (0) 2012.03.29
촉촉한 봄비가 내린다  (0) 2012.03.23
수면 부족, 피곤  (2) 2012.03.20
멘탈 붕괴  (0) 2012.03.20
"이 놈의 세상 참 살기 힘들다"던 아저씨  (2) 2012.03.14
악연의 중곡동 곧 떠난다  (0) 2012.03.13